프로 스프링 2.5 번역서가 나왔습니다.

작년 11월 부터 번역을 시작해서 지난 달(4월) 말까지 작업을 했으니 거의 반년이 걸린 셈입니다. 짧은 글들을 번역하는 작업은 꾸준히 해왔지만, 책 번역은 처음이고 게다가 공동 번역이라 용어나 번역 투를 일관성있게 맞춰야 하는 어려움은 처음 겪어봤습니다.

프로 스프링 2.5는 그 분량이 말해주듯이 스프링 프레임워크의 상당히 많은 영역을 다루고 있습니다. 거의 대부분을 다루고 있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얼마전에 저도 Tiles 연동을 하면서 뒤적거린적이 있을 정도 입니다. 목차를 보고 원하는 부분만 그때 그때 찾아서 참조하실 수도 있고 앞에서부터 쭉~ 읽어나가셔도 무리가 없는 책입니다. 읽다가 지치기 쉽상이기 때문에 저라면 전자를 권해드리겠습니다.

이 책의 단점 중 하나였던 소스 코드는 정말 너무하다 싶었습니다. 국내 개발자들이 많이 사용하는 이클립스가 아니라 상용툴인 인텔리J를 사용하였고, 소스 코드에 필요한 라이브러리조차 없이 그냥 코드만 제공하고 있었습니다. 그걸 봄싹 스터디김성윤군김재진군이 맡아서 이클립스 기반 메이븐 프로젝트로 변환해주었고, 중간 중간 소스 코드와 본문이 맞지 않는 부분을 찾아내어 수정하는 작업을 해줬습니다.

책의 처음부터 끝까지 제가 한 번 점검을 했고, 봄싹 스터디에서 다시 책 전반에 걸쳐 베타리딩을 해 주었고, 마지막으로 이대엽님께서 정말 정말 꼼꼼하고 상세하게 최종 베타리딩을 해주셨습니다. 아마 대엽님의 마지막 베타리딩이 없었다면 부끄러운 책이 될뻔했습니다. 덕분에 많이 부끄럽진 않은 번역서를 낼 수 있었습니다. 이 포스트를 빌어 진심으로 감사 인사 드립니다.

힘들어 질때마다 맛있는 밥한끼로 번역에 매진할 수 있게 도와주신 위키북스에도 감사드립니다. 끝으로, 같이 번역하신 역자분들과 베타리딩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감사 드립니다.

다음 번역서 하이버네이트에 또 다시 매진하겠습니다!! 파이팅!!

21 thoughts on “프로 스프링 2.5 번역서가 나왔습니다.”

  1. ㅎㅎ .. 잘 보고 있어요..
    근데 책이 너무 두꺼워서.. 한번에 다 보기는 힘들듯..

  2. 헐.. 추카드립니다. 맨날 눈팅 하는 사람입니다. 꾸벅. 인제 곳 3.0 도 부탁드립니다~!!! 🙂

  3. Pingback: shheo's me2DAY
  4. 항상 눈팅하고 있었는데 요즘 스프링책이 하나 더 필요하겠다 싶어 고민하다가 이 책이 눈에 띄었었는데 백기선님이 번역하신 것이었군요. 항상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1. 넵 보통 일이 아니더라구요.
      대엽씨랑 봄싹 스터디에서 도와주셔서 잘 마무리 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5. 어제 이곳에서 보고 바로 구입했습니다. 정말 방대한 분량이던데 고생 많으셨을 것 같더라구요.
    수고하셨구요, 책 잘보겠습니다. ^^

  6. 질문있읍니다.
    이거 e-book으론 살수 없는건가요? 혹 ebook으로도 안파시는건지.. -_-

    미국이라 받기가 힘드네요.

    좋은하루되세요

    1. 미국이시면;; 그냥 원서로 보시는 편이…
      배송비만 책값만큼 나오겠어요. @_@

      이북 형태로는 없는 것 같습니다.

    2. 아.. 그렇군요.

      소스코드가 너무하다라 하시고, 인탤리제이 에다가 코드만 달랑 제공한다 하셔서, 그럴꺼면 번역서를 살까 했읍니다.
      쩝.. 어쩔수 없죠뭐.. -_- 에공… ㅋㅋ

      감사합니다!!!

    3. 소스코드는 웹에서 다운 받으시는 거라.. 그냥 다운받으실 수 있을꺼에요. 책에 CD로 포함되어 있지 않습니다.ㅋㅋ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