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장 리팩토링, 첫 번째 예제

먼저 리팩토링이란? 외부 동작을 바꾸지 않으면서 내부 구조를 개선하는 방법으로, 소프트웨어 시스템을 변경하는 프로세스이다. 이것은 버그가 끼어 들 가능성을 최소화하면서 코드를 정리하는 정형화된 방법이다.

“코드가 작성된 후에 디자인을 개선한다.”

물론 그 코드는 디자인을 거쳐 작성이 되었겠지만 코드가 디자인을 잘 따르지 않았거나 디자인이 잘 못 됐을 수도 있기 때문에 어감이 반대로 된 듯해도 맞는 말이다.

새로운 기능을 추가해야 하는데 프로그램의 코드가 새로운 기능을 추가하기 쉽도록 구조화되어 있지 않은 경우에는 먼저 리팩토링을 해서 프로그램에 기능을 추가하기 쉽게 하고, 그 다음에 기능을 추가한다.

유지보수에는 네 종류의 유지보수가 있는데 기억이 가물가물 하지만 억지로라도 떠올려 보면
에러가 발생하여 수정하는 유지보수(corrective maintanance)
환경의 변화에 따라 적응시키는 유지보수(adaptive maintanance)
미래에 발생할 문제를 미리 예방하는 유지보수
완벽을 기하기 위한 기능을 추가하는 유지보수 가 있다고 배웠다.(시스템 분석 및 설계 시간에…)
여기서는 네번째 유지보수 측면을 고려한 듯하다. 하긴 리팩토링 자체를 유지보수로 본다면 위 네가지 모두 고려대상인 듯하다.

리팩토링을 시작하기 전에 견고한 테스트 세트를 가지고 있는지 확인하라. 이 테스트는 자체 검사여야 한다.

테스트의 중요함을 할 수 있다. 요새 Agile Java 책을 스터디 하면서 TDD(Test Driven Development)를 공부하고 있는데 하나의 습관인지라 역시 쉽지 않다. 습관을 바꾸는게 가장 힘든일인듯 하다.(내 글씨는 악필인데 초등학교 때 서예학원도 다녀보고 맞기도 엄청 맞았지만 아직도 악필이다 –)

리팩토링은 작은 단계로 나누어 프로그램을 변경한다. 실수를 하게 되더라도 쉽게 버그를 찾을 수 있다.

조금씩 고쳐 나갈 때마다 계속해서 test를 해줘야 한다. 그래야 쉽게 버그도 찾을 수 있고 오히려 한번에 왕창 해두고 버그가 발생해서 어디가 문제인지 찾는데 시간이 더 오래 걸린다.

컴퓨터가 이해할 수 있는 코드는 어느 바보나 다 짤 수 있다. 좋은 프로그래머는 사람이 이해할 수 있는 코드를 짠다.

아~ 감명깊은 말이다. 주석의 중요함에 대해 써있는 책을 몇 번 봤었다. 그러나 주석이 잘 달린 프로그램 보다는 주석이 없어도 이해가 되는 프로그램인 듯하다. 물론 주석도 없고 이해도 안되는 코드는…최악이겠지만 말이다. 그러려면 역시 작명에도 신경을 잘 써야 하지만 대부분의 프로그램 언어가 영어인 관계로 작명+작문 이 합쳐지게 된다는 태생적인 문제가 있다.(영어 공부도 열심히?ㅋ)

오늘은 여기까지 보고 자야겠다. 내일 데이트를 해야한다.

Good Night!

1장을 다 보았다.(자랑인가? ㅋ) 보기만 했고 손으로 안따라 해봤기 때문에 아직 제대로 본건 아니다.

추가할 요약사항이 있어서 수정한다.

리팩토링의 리듬!

테스트 -> 조금 수정 -> 테스트 -> 조금 수정

Arrays and Hashes

Arrays and Hashes

Ruby의 array와 hash는 인덱스가 있는 collection입니다. 둘 다 객체를 담아 두고 key를 사용하여 접근하는 콜렉션입니다. array에서 key는 정수이지만 hash는 어떤 객체도 key가 될 수 있습니다. 둘 모두 새로운 요소를 추가할 때 커기제 됩니다. array에 접근을 하는게 보다 효율 적이지만 hash는 보다 유연함을 제공합니다. 어떤 array이나 hash들도 여러 타입의 객체를 담아 둘 수 있습니다. 이 말은 하나의 array에 정수, 문자열, 실수를 담을 수 있다는 것입니다.

[ ] 이 괄호 사이에 요소들을 나열 하는 array literal을 사용하여 새로운 배열을 생성하고 초기화 할 수 있습니다. array 객체를 가지고 객체에 있는 각각의 요소들에 [] 안에 index를 사용하여 접근할 수 있습니다. 다음의 예에서 봅시다.

a = [ 1, 'cat', 3.14 ]   # array with three elements
# access the first element
a[0] » 1
# set the third element
a[2] = nil
# dump out the array
a » [1, "cat", nil]

array 객체의 생성자를 사용하여 생성하거나 요소들이 없는 비어있는 괄호 [] 를 사용하여 배열을 생성할 수도 있습니다. Array.new .

empty1 = []
empty2 = Array.new

단어들의 배열을 생성할 때 “” 와 , 를 사용하기가 매우 번거로울 수 있는데 이 때 사용하기 편한 것이 있습니다. 바로 %w 입니다. 다음과 같이 사용할 수 있습니다.

a = %w{ ant bee cat dog elk }
a[0] » "ant"
a[3] » "dog"

Ruby의 hash는 배열과 비슷합니다. hash는 [] 말고 {} 이 괄호를 사용합니다. 반드시 하나의 요소에는 두 개의 객체가 제공되어야 합니다. 하나는 key 하나는 value입니다.

예를들어, 악기들을 오케스크라 위치에 따라 매핑하고 싶다면 다음과 같이 할 수 있습니다.

instSection = {  'cello'     => 'string',  
'clarinet'  => 'woodwind',  
'drum'      => 'percussion',  
'oboe'      => 'woodwind',  
'trumpet'   => 'brass',  
'violin'    => 'string'}

Hash는 array와 같이 [] 괄호를 사용하여 index화 됩니다.

instSection['oboe'] » "woodwind"
instSection['cello'] » "string"
instSection['bassoon'] » nil

마지막 예가 보여주듯이 hash에 해당하는 key가 없는 경우에 기본적으로 nil을 반환합니다. 하지만 가끔은 여러분이 원하는 기본값을 반환하도록 하고 싶을 것입니다. 예를 들어 해당하는 key가 몇 번 출현하는지 카운팅하는 hash의 경우 기본값을 0으로 하고 싶을 것입니다. 이것은 hash를 생성할 때 생성자에 기본값을 인자로 넘겨 주는 방식으로 할 수 있습니다.

histogram = Hash.new(0)
histogram['key1'] » 0
histogram['key1'] = histogram['key1'] + 1
histogram['key1'] » 1

배열과 해쉬 객체는 매우 유용한 메소드들을 많이 가지고 있습니다. 33page와 278page~317page에 걸쳐 이 메소드들에 대해 자세하게 나와있습니다.

Agile Java 발표 후기

초반에 상당히 긴장을 했다.

갑자기 반장님께서 무서운 포쓰를 발산하시는 바람에 덜덜덜 떨수밖에 없었다.

자칫 내가 잘못된 정보를 전달하면 어떻게 될까..

말을 얼버무리면 안되는데 내가 1장을 정말 다 아는 걸까..

물론 영회형이 같은 발표 팀이라 한편으론 든든 했지만 한편으론 내 자신이 너무 작아보여 떨리고 무서웠다.

회사원들..그리고 아버지 나잇대의 어른.. 난 정말 긴장해 있었다.

그리고 ppt…만드는데 30분정도 걸렸다. 어떠한 내용을 넣어야 할지 감이 잡히질 않았다.

이미 실무에서 개발자로 일하고 계신 분들에게 자바의 매우 기초적인 지식들에 대해 발표하는 건 어색하다고 생각했다.

뭐 앞에서 주름잡기라고 하지 않았던가… 막막했다..

다행히 영회형이 정리 해 둔 내용을 중심으로 요약을 하고 내가 요약한 부분 중에 추가할 것을 붙였다.

영회형은 기본을 넘어 좀더 실용적인 지식들을 전달해줄 준비를 마치고 있었다.

반면에 난 매우 기본 적인 지식에도 긴장한 탓인지 내 기본 지식의 두께인지.. 자신감을 잃고 말았다.

영회형이 주신 조언에 따라 다음 부턴 똑바로하자 기선아…

청중에 초점을 맞추기.

스크린샷/사진/데모가 좋다.

텍스트는 간결하게.

목차를 읽어주기 보단 눈으로 읽을 시간을 주며 골자가 무엇인지를 이야기 함.

Some Basic Ruby

Some Basic Ruby

많은 사람들이 새로운 언어를 배울 때 지겨운 문법을 읽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그래서 방법을 생각해냈습니다. Ruby 프로그램을 작성할 때 꼭 알아야 하는 것들만 적어 놨습니다. 199페이지 부터 시작하는 18챕터에서 더 자세히 살펴보겠습니다.

간단한 Ruby 프로그램을 보며 시작합시다. 문자열을 반환하는 메소드를 작성했습니다. 이름을 문자열에 추가하여 반환하는 군요. 이 메소드를 몇번 호출해 봤습니다.

def sayGoodnight(name)  
result = "Goodnight, " + name  
return result
end
# Time for bed...
puts sayGoodnight("John-Boy")
puts sayGoodnight("Mary-Ellen")

Ruby는 statement마다 세미콜론(;)을 필요로 하지 않습니다. 그리고 주석은  # 문자로 시작합니다.

메소드는 def 키워드를 사용하여 정의하며 def뒤에 메소드의 이름을 적어주고 메소드의 파라미터들을 괄호() 안에 적어줍니다. 또 루비는 여러 문장을 묶거나 메소드의 정의를 구분하기 위해 중괄호를 사용하지 않습니다. 대신 end로 끝남을 알려줍니다. 메소드의 첫줄은 “Goodnight, “에 파라미터 name을 붙이고 그 다음 줄에서 result를 반환하고 있습니다. result 변수를 선언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냥 대입 할 때 생기게 됩니다.

메소드를 정의한 뒤 우번 호출을 했습니다. 그리고 두 경우다 결과를 puts 메소드에 넘겨줍니다. puts는 아규먼트로 넘어온 값을 단순히 newline과 함께 출력합니다.

Goodnight, John-BoyGoodnight, Mary-Ellen

puts sayGoodnight("John-Boy")” 이 문장은 두개의 메소드 호출을 하고 있습니다. 하나는 sayGoodnight이고 다은으로 puts입니다. 왜 sayGoodnight는 괄호를 사용해서 인자를 넘겨주는데 puts는 안그러냐구요? 그냥 취향입니다. 사실 아래 있는 것들 모두 같은 뜻입니다.

puts sayGoodnight "John-Boy"
puts sayGoodnight("John-Boy")
puts(sayGoodnight "John-Boy")
puts(sayGoodnight("John-Boy"))

하지만 삶은 그렇게 간단하지 않습니다. 괄호를 사용하면 어떤 인자가 어떤 메소드에 사용되는 것인지 헷갈리게 됩니다. 따라서 괄호는 단순한 경우에는 사용하지 않는것을 추천합니다.

이 예제는 Ruby의 문자열(string) 객체도 보여주고 있습니다. string 객체를 생성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흔한 방법으로는 문자열 상수를 사용하는 방법입니다. 문자열 상수는 ” ” 나 ‘ ‘ 로 둘러쌓인 문자열을 말합니다. 이 두 형태의 차이점은 상수를 생성할 때 Ruby가 문자열에 처리를 하는 양이 다르다는 것입니다. ‘ ‘ 로 둘러쌓인 경우에 Ruby는 몇몇 예외처리 들과 매우 소수의 작업을 하며 ‘ ‘ 안에 있는 문자열 상수들이 문자열 값이 됩니다.

” “로 둘러쌓인 경우에 Ruby는 좀더 많은 일을 하는데, 우선. / 로 시작하는 문자를 binary 값을 바꿔줍니다. “\n”과 같은 경우 이 문자열을 newline 문자로 바꿔줍니다.

puts "And Goodnight,\nGrandma"

이 문장의 결과는 아래와 같습니다.

And Goodnight,Grandma

” “를 사용한 문자열은 #{ expression } 을 expression의 값으로 대체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을 사용하여 메소드를
재정의 할 수 있습니다.

def sayGoodnight(name)  result = "Goodnight, #{name}"  return resultend

#{…} 안에 있는 expression이 단순히 global, instance 또는 class 변수 일 경우에는 괄호를 사용하지 않아도 됩니다. string이나 Ruby의 기본 타입들은 47쪽부터 시작하는 챕터5를 보면 됩니다.

마지막으로 이 메소드를 좀더 단순하게 고칠수가 있는데 Ruby의 메소드는 맨 마지막 문장의 값을 return합니다. 따라서 return result문장을 지워도 됩니다.

def sayGoodnight(name)  "Goodnight, #{name}"end

하나만 더 알고 지나갑시다. Ruby의 naming 규칙입니다. 여기서 아직 배우지 않은 class 변수와 같은 말이 나오겠지만 그냥 들어두기 바랍니다.

Ruby는 여러가지 이름을 정할 때 약속이 있습니다. 지역 변수, 메소드 이름, 메소드의 파라미터들은 이름의 첫글자가 소문자로 시작합니다. 전역 변수는 $로 시작하고 인스턴스 변수는 @로 시작합니다. 클래스 변수는 @@이걸로 시작을 합니다. 마지막으로 클래스 이름, 모듈 이름, 상수는 대문자로 시작합니다.

1장 Strategy Pattern (끝)

최종적으로 위와 같은 다이어그램이 완성됩니다.
상속으로 시작했던 디자인이 composition(구성)을 사용함으로써 결말이 났군요.
이로써 다음과 같은 디자인 원칙을 배울 수 있습니다.

디자인 원칙3
상속보다는 구성을 활용한다.

위에서 했던 행동들이 하나의 디자인 패턴으로 정립되어 있었습니다.
바로 Strategy pattern 이라는 것으로 써 정의는 다음과 같습니다.
Strategy Pattern에서는 알고리즘군을 정의하고 각각을 캡슐화하여 교환해서 사용할 수 있돌고 만든다. 이것을 사용하면 알고리즘을 사용하는 클라이언트와는 독립적으로 알고리즘을 변경할 수 있다.
위키피디아 에서 정의한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Strategy pattern

From Wikipedia, the free encyclopedia

Jump to: navigation, search

In computer programming, the strategy pattern is a particular software design pattern, whereby algorithms can be selected on-the-fly at runtime.
In some programming languages, such as those without polymorphism, the issues addressed by this pattern are handled through forms of reflection, such as the native function pointer or function delegate syntax.
The strategy pattern is useful for situations where it is necessary to dynamically swap the algorithms used in an application. The strategy pattern is intended to provide a means to define a family of algorithms, encapsulate each one as an object, and make them interchangeable. The strategy pattern lets the algorithms vary independently from clients that use them.
runtime시에 알고리즘을 선택할 수 있는 특징이 있고 다형성이 지원되지 않는 언어의 경우 포인터와 delegate syntax와 같은 reflection의 형태로 다뤄집며 유용한 상황으로는 동적으로 알고리즘을 바꾸고 싶을 경우라고 간략히 요약할 수 있습니다.
원문은 위의 링크와 같으며 예제로 여러가지 sorting 알고리즘을 동적으로 바꿔가며 사용해보는 예제가 C++언어로 나와있습니다.
더 구체적인 내용은 이곳에서 볼 수 있습니다.
decoupling에 관한 내용과 여러 장점에 대해 설명이 되어 있습니다.
다음은 기본 Strategy Pattern의 기본 UML입니다.
마지막으로 실생활에 Strategy Pattren을 적용한 예를 살펴보겠습니다.